언론보도
대구포크페스티벌 소식
제목
대구포크페스티벌, 코로나19 극복 희망 노래...대구 최초 라이브 온라인 공연 - 경북신문
내용

29~30일 대구 인디뮤지션 총출동

 

[경북신문=김범수기자] "대구의 의료진, 간호사, 119구급대원을 비롯한 시민 모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대구포크페스티벌 사무국이 29~30일 양일간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시민을 위로하기 위해 `랜선타고 ON 대구포크페스티벌` 을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공연은 대구지역 최초 무관중 온라인 음악공연으로 진행되며 현장에서 볼 수는 없지만 방송수준의 공연으로 유튜브에서 대구포크페스티벌 채널과 컬러풀대구TV 채널에서 생생하게 만나볼 수 있다.

이번 대구포크페스티벌은 총 4부로 진행된다. 특히 오프닝 공연에서는 100명의 시민이 온라인으로 함께 참여, 대합창으로 감동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된다.

또 대구 인디뮤지션들은 대구의 침체된 문화예술을 다시 일으킬 수 있는 희망의 노래로 그동안 코로나19 현장에서 가장 고생한 의료진과 119구급대원을 비롯해 대구시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

29일에는 윤형주·배재혁·김마스타트리오·호우앤프랜즈·김종락 이글루·밴드 돈데크만·어쿠스틱듀오 오늘하루 등이, 30일에는 하동균·이한철·윤성기·구본석밴드 등이 출연한다.

코로나19로 인해 공연 예술 문화 콘텐츠가 온라인으로 빠르게 변화, 확산돼 가고 있는 현상에서 이번 대구포크페스티벌은 대구문화예술의 성장을 위해 중요한 터닝 포인트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구포크페스티벌 신홍식 이사장은 "그동안의 위기를 기회로 만든 대구시민에게 위로와 용기를 주고 함께 나아갈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것"이라며 "온라인 채널의 확산을 더 다양화해 뮤직페스티벌의 수준을 한단계 끌어올려 대구 문화예술의 브랜드 위상이 세계 속으로 확산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등록일
2020-07-22 16:47:25